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5 10:24

  • 뉴스 > 관광레저

올해 첫 단풍 이달 30일 설악산에서 시작지리산 10월 중·하순, 남부 10월 말~11월 초

기사입력 2013-09-13 16:1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올 가을 첫 단풍은 이달 30일경 설악산에서 가장 먼저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단풍이 절정을 이루는 시기는 설악산에서 1018일경, 내장산에서 116일경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올 가을 단풍시기가 지역에 따라 평년보다 다소 늦거나 비슷하겠다고 12일 예보했다.

 

올해 첫 단풍은 930일경 설악산을 시작으로 중부지방과 지리산에서는 104~16, 남부지방에서는 1014~31일로 예상된다.

 

설악산에 오는 30일 첫 단풍이 든다면 이는 평년과 비교해 사흘가량 늦어지는 셈이다.

 

단풍은 하루에 대략 20~25km의 속도로 남쪽으로 이동해 설악산과 해남 두륜산 단풍의 시작 시기는 약 한달 정도 차이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산의 80%가 단풍이 드는 절정 시기도 평년보다 다소 늦을 것으로 전망된다.

 

단풍 절정 시기는 첫 단풍 이후 보통 2주 정도 뒤에 나타나는데 중부지방과 지리산에서 10월 중·하순경에 남부지방에서는 10월 말~11월 초가 될 것으로 보인다.

 

첫 단풍은 산 정상에서부터 20% 정도 단풍이 들었을 때, 절정은 산 전체의 80% 정도가 단풍이 들었을 때를 가리킨다.

 

기상청은 단풍에 영향을 주는 9, 10, 11월 초순의 기온이 오르면서 최근 첫 단풍과 단풍 절정 시기가 늦어지는 경향을 보인다고 설명했다.

 

9월 평균기온 1상승 시 첫 단풍과 단풍 절정 시기는 지역에 따라 1~4일 정도 늦어지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90년대와 2000년대를 비교해보면, 기온 상승폭이 11월로 갈수록 커져 첫 단풍보다는 단풍 절정 시기가 더 늦어지는 경향을 보였으며 남부지방보다는 중부지방에서 단풍 시작이 늦어지고 있다.

 

1990년대에 비해 2000년대 첫 단풍 시기는 중부지방에서 2.1, 남부지방은 0.7, 절정 시기는 전국평균 2.4일 정도 늦어졌다.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김연길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