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4 03:27

  • 뉴스 > 전국핫뉴스

고신대복음병원 정부 기초연구사업 ‘생애 첫 연구사업’ 3건 선정

기사입력 2021-04-05 12: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 혁신형 의사 과학자 양성 및 융합 연구 개발 성과 중의 하나 -

                 최진혁 교수                                    김제훈 교수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2021년 상반기 정부 기초연구사업 생애 첫 연구에서 3건의 과제가 선정됐다.

 

생애 첫 연구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연구역량 갖춘 신진 연구자의 연구기회 확대 및 조기 연구 정착 유도를 목적으로 시행하는 사업으로 유방외과 최진혁 교수, 호흡기내과 김제훈 교수, 간호대학 남금희 교수 3명이 추가로 선정됐다.

 

이 과제는 기초연구사업 수혜 경험이 없고, 박사학위 취득 후 7년 이내 또는 만 39세 이하인 4년제 대학 이공분야 전임 교원을 대상으로 하는 사업이다.

 

각각 유방암 환자의 수술 중 감시 림프절 진단을 위한 라만 분광기를 이용한 전이 예측 모델 개발 EBUS 영상 판독 자동화 및 저장을 위한 프로그램과 종격동 림프절 악성/양성 진단을 위한 인공지능 모델 개발 전립선암 환자의 앱 기반 개인맞춤형 동료 멘토링 프로그램 개발 및 효과검증을 주제로 2024년까지 3년간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호흡기 내과 김제훈 교수는 지방에서 최초로 초음파 기관지내시경 1000례를 돌파했던 고신대병원 호흡기·폐암센터에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폐암 환자의 영상 데이터 및 코호트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연구를 통해 폐암 환자에서 필수적으로 시행되는 기관지 초음파 내시경 영상의 분석을 통해 보다 정확하고 신속한 폐암 진단과 치료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 된다고 말했다.

 

현재 유방외과 최진혁, 호흡기내과 김제훈 교수는 보건복지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원으로 임상 기반 아이디어를 R&D에 접목해 의료기술 개발하는 의사과학자 양성을 위한 62억 규모의 혁신형 의사과학자 공동 연구 사업에도 3년째 참여하고 있으며 생애 첫 연구 선정은 의사 과학자 양성 및 융합 연구 개발 성과 중의 하나라고 볼 수 있다.

 

고신대복음병원은 바이오-메디컬 산업 육성을 위한 차세대 융합형 의사과학자 양성과 창의적 연구 성과 극대화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