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0 04:22

  • 뉴스 > 경남뉴스

육상순찰 중이던 해양경찰 교통사고 집배원 도와

기사입력 2021-04-07 11:1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통영해양경찰서는 지난 6 오전 106분경 순찰 중이던 고성파출소 경찰관이 통영시 도산면 해안도로에서 집배원이 탄 오토바이가 미끄러지는 것을 발견하고 119와 합동으로 환자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고성파출소 경위 김석건, 경사 권순정은 차량순찰 중 우편물을 배송하던 통영우체국 소속 집배원의 오토바이가 미끄러지는 것을 목격했다.

 

두 경찰관은 즉시 119에 사고상황을 신고하고 집배원의 상태를 확인했다. 환자가 가슴 및 왼쪽다리에 통증을 호소해 응급조치를 실시한 후 2차 사고 예방을 위해 사고현장의 교통정리를 실시했다.

 

오전 115분경 119구급차량이 도착해 환자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경위 김석건                     경사 권순정

 

김석건 경위과 권순정 경사는 해양경찰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다우리 해경은 육상과 해상을 가리지 않고 국민이 어려운 일에 처했을 때 적극적으로 도와줄 준비가 돼있다고 말했다.

 

 

 

 

이제 일방적으로 뿌리는 홍보, 광고시대는 지났습니다.

거제인터넷뉴스를 통한 광고는 생각하는 효과의 3배 이상입니다.


ⓒ 거제인터넷뉴스 @ gj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요청/광고문의/기사협약 634-6511

안종두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