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5 10:24

  • 뉴스 > 거제뉴스

코로나19 거제시 신규 확진자 22명 발생

거제 1,025번~1,046번 이동동선 및 접촉자 심층역학조사 중

기사입력 2021-10-30 06: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거제시에서 각 언론사에 배포한 비대면 브리핑 자료을 통해 "1028() 14:00 이후 발생한 신규 확진자 22명발생했다"거제 1,025번 확진자는 거제 998번 확진자 가족, 거제 1,026~ 1,046번 확진자는 타지역(부산) 확진자 발생으로 요양병원 종사자 및 입원환자에 대해 실시한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다음은 거제시에서 각 언론사에 배포한 비대면 브리핑 자료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관련 서면 브리핑 
 

1. 10. 28.() 14:00 이후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22명입니다.

 

거제 1,025번 확진자는 거제 998번 확진자 가족으로 격리중 증상있어

실시한 검사에서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거제 1,026~ 1,046번 확진자는 타지역(부산) 확진자 발생으로

요양병원 종사자 및 입원환자에 대하여

실시한 검사에서 오늘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거제 1,026~1,027번 확진자에 대한 이동동선 및 접촉자에 대한 심층역학조사가 진행 중에 있습니다.

 

확진자

번호

감염경로

거주지

(해외입국자의 경우 국적)

검사동기

확진일자

비고

거제(1,025)

확진자 접촉 관련

거제(998)번 접촉

거제시

자가격리 중 증상발현

10.29.

 

거제(1,026~

1,046)

타지역(부산)

확진자 접촉

거제시

확진자 접촉

10.29.

요양병원

집단감염

 

1029() 14:00 기준 누적 확진자는 총 1,046명이고,

입원 중인 확진자는 97, 퇴원은 949명입니다.

현재 자가격리자 수는 473명입니다.

 

2. 주요 방역조치사항

 

거제시 현재 1차 접종자 수는 190,046, 접종완료자 172,989명입니다.

 

의료기관 집단감염 발생에 대하여 말씀드리겠습니다.

 

어제(10.28.) 관내 요양병원에서 확진자 1명이 발생했습니다.

 

최초 확진자는 1028일 발생했으며,

입원 중인 타지역(부산) 거주자로, 증상발현으로 타지역 의료기관 전원 입원검사에서 확진을 받았습니다.

 

확진자 발생 후 즉시 도역학조사관 심층역학조사 실시 후

종사자와 입원환자 등 총 268명에 대하여 전수검사를 진행하여

종사자 3, 환자 18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고

243명이 음성, 4명은 검사진행중입니다.

 

확진자 발생 병동은 현재 코호트격리 중에 있습니다.

입원환자에 대한 증상유무 모니터링을 철저히 하고

입원환자 방문 제한 조치하였습니다.

 

3. 시민 여러분께 드리는 당부말씀

 

시민 여러분,

 

오늘 관내 한 의료기관에서 2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지금까지 코로나19 감염은 방역의 빈틈이 있는 곳이면

어김없이 집단감염으로 이어졌습니다.

 

방역준수 피로도 증가와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에 따른 기대감으로 자칫 방역완화로 이어져 감염이 확산 될 위험성이

높아지는 상황입니다.

 

특히, 이번 주말은 핼러윈데이를 앞두고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행위가 빈발하지 않을까 우려됩니다.

 

일상회복으로의 안정적 전환을 위해

우리 모두가 방역에 대한 긴장감을 다시 높여야 할 때입니다.

 

일상회복 과정에서 확진자 수가 또다시 급증한

일부 외국과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시민 여러분 한분 한분이 방역수칙 지키기에 앞장서 주실 것을 간곡히 당부드립니다.

 

그리고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되면 접종을 받지 않으신 분들은 코로나19 감염 위험에 노출될 확률이 더욱 높아집니다.

 

특히, 실내 활동이 많아지고 바이러스 활동이 최적기인

다가오는 겨울철 요인도 큰 위험요인입니다.

 

예방접종 대상임에도 접종을 받지 않으신 분들과

추가 접종 대상자 분들은 정해진 일정에 따라

꼭 예방접종을 받아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안종두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