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4 03:27

  • 뉴스 > 거제뉴스

“거붕백병원 코로나19 후유증 클리닉 운영”

“코로나 격리해제 후 지속되는 증상, 끝나도 끝난게 아닌 롱코비드“

기사입력 2022-04-12 12:5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거붕백병원은 코로나19 감염 후‘롱코비드’후유증을 겪고 있는 이들을 치료하기 위해 후유증 클리닉을 운영하다고 밝혔다.코로나19 후유증의 증세로는
 

▲기침, 가래, 흉통, 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과 폐렴 등의 후유증

▲두통, 어지럼증, 수면장애 등 신경학적 후유증

▲만성피로 무력감 등의 전신증상

▲오랜 자가 격리로 인한 운동 저하 및 요통, 근육통 등의 근골격계 질환 등이 있다.코로나19 후유증 클리닉은 연세대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33년간 호흡기환자를 진료한


김형중 병원장을 주축으로 신경과, 가정의학과, 소아청소년과 등 15개 진료과 협진시스템을 구성하여 운영한다.


또한 증상에 따른 코로나 회복 수액치료를 비롯하여 혈액검사, 폐기능검사, 흉부CT촬영 등 전문의의 진료로 전문성과 편의성을 높인다.

 

 

거붕백병원 김형중 병원장은 “코로나 후유증 클리닉을 통해 다양한 증상으로 나타나는 코로나19 후유증을 종합적이고 전문적으로 치료함으로써 일상으로의 빠른 회복이 가능하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안종두 기자 (gi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